728x90
반응형




2019년도 부터는 경기 진행 시간을 빠르게 하기 위해 또한 모든 선수들의 공정한 플레이를 위해 많은 룰이 개정된다고 합니다. 내녀부터는 새롭게 개정되는 골프룰로 플레이로 진행하면 될듯 하네요.


가장 큰 변화는 기존 어깨에서 드랍하던 높이가 무릎높이로 바뀝니다. 또한 분실구 찾는 시간도 5분에서 3분으로 단축 되었구요. 깃대에 맞으면 벌타였던 플레이도 벌타가 없어집니다. 또한 프로경기에서도 거리측정기를 사용할수 있다고 하네요. 예전에 그린에서 어드레스 잡았을시 볼이 움직일경우 2벌타를 받았으나 이제는 벌타가 없어집니다. 바람이나 경사에 의해 움직이는 경우가 종종 있었는데 이제는 그러한 이유로 벌타를 받지는 않겠습니다.


또한 아마추어플레이어들에게 자주 나오는 투터치인 경우에도 기존 1벌타에서 무벌타로 변경되었습니다. 

저도 종종 어프로치 할때 투터치를 했던 경험이 있네요.



벙커나 해저드에서도 지면에 클럽이 닿을 경우 벌타였던 게 이제는 무벌타로 변경됩니다. 

또한 벙커의 에그플라이로 플레이가 힘들다고 판단되는 경우 2벌타를 받고 벙커밖에서 플레이가 가능하네요.


하지만 기존에 티샷 플레이나 세컨샷 플레이때 캐디들이 어드레스를 봐주던거는 앞으로는 금지가 됩니다. 


새롭게 바뀌는 골프룰로 2019년도 재밌는 골프 라운딩 하세요~~~


728x90
반응형

728x90
반응형


안녕하세요. 이번 블로그에서는 현재 사용되고 있는 골프 진행 방식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현재 전세계에서 공통적으로 진행되는 골프 대회 방식은 스트로크 플레이 와 매치 플레이 방식입니다.


"스트로크 플레이란?"


골프에서 정해져 있는 정규홀18홀을 모두 마친후에 본인의 홀당 타수를 모두 합산하여 계산.

가장 타수가 적은 플레이어가 승리하는 경기 방식




현재 대부분의 남자,여자 대회에서 사용되고 있는 플레이 방식이며, 아마추어들이 현재 필드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는 플레이 방식입니다. 


파 72 기준 으로 +9타,즉 81타를 치면 싱글플레이어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간혹 싱글플레이어가 79타냐 81타냐로 종종 언쟁이 붙기도 하지요 ㅋ


"매치 플레이란?"


정규홀 18홀동안 매홀마다 낮은 타수를 기록한 플레이어에게 점수가 주어지는 방식.


1홀을 앞서고 있으면 1UP , 1홀을 뒤지고 있으면 1DOWN , 모든 홀이 동점인 경우에는 AS 올스퀘어라고 합니다.


오늘 새벽에 마친 WGC 델 매치 플레이어와 유럽에서 2년마다 개최되고 있는 미국과 유럽의 남자 골프 대결인 라이더 컵과 마스터즈 토머먼트가 대표적인 매치플레이 방식으로 진행이 됩니다.


매치플레이 방식에는 1댇1 싱글플레이와 1대2로 하는 스리섬, 2인이 한팀이 되어 다른팀 인과 경기하는 포섬방식이 있습니다.


포섬 방식에는 2인이 1개의 볼로 번갈아 가면서 치는 경기 방식과 2인이 각자의 볼로 치는 방식인 포볼방식이 또 존재합니다.


보통 스크린게임에서 치는 포섬 방식은 전자의 경우이며, 프로대회에서는 포볼방식으로 진행을 하기도 합니다.


포볼 경기 방식은 2인이 각자의 볼로 각각 플레이 하여 낮은 점수를 기록한 선수의 점수로 진행을 하게 됩니다.


예를 들어 A팀에 1번선수가 보기 2번선수가 파를 기록하면 A팀의 점수는 파로 기록이 되며, 상대편 점수에 따라 업다운이 결정됩니다.


필드에서 각각의 플레이 방식으로 진행을 해보는것도 또다른 재미를 느끼실수 있으실겁니다.


감사합니다~~~


728x90
반응형

+ Recent posts